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성 큐브' 공기청정기, 메탈 브라운 출시로 라인업 확대

기사승인 2018.10.15  17:01:59

공유
default_news_ad1

분리·결합 가능한 모듈형 큐브 디자인
메탈 소재로 세련된 인테리어 효과 구현
해외서 미세먼지·알레르기 차단 성능 입증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메탈 실버·화이트 색상의 '삼성 큐브' 공기청정기 라인업에 신규 색상인 메탈 브라운(Metal Brown)을 추가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2월 출시된 '삼성 큐브'는 삼성전자 공기청정기 국내 매출 확대에 기여해 왔으며 백화점 경로의 공기청정기 매출의 60%를 차지하는 등 프리미엄 유통을 중심으로 각광 받고 있다는 평가다.

삼성전자가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삼성 큐브' 메탈 브라운 색상은 나무 재질처럼 자연스러운 톤과 유광·무광 사이의 은은한 광택감을 적용해 메탈 특유의 차가움은 덜어내고 아늑하고 따뜻한 감성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최근 트렌드인 화이트톤이나 우드 인테리어와도 잘 어울려 더욱 감각적이고 세련된 공간을 완성할 수 있다. 충격과 오염에 강한 크롬·티타늄을 첨가해 지문이 잘 묻어나지 않고 생활 스크래치가 발생하는 것 역시 예방할 수 있다.

▲하이브리드 집진 필터를 통한 초순도 청정 성능 ▲찬바람 걱정 없는 조용한 무풍 청정 ▲사용 공간에 따라 분리·결합이 가능한 큐브 디자인 등 기존의 차별화된 기술은 그대로 적용됐다.

'삼성 큐브' 메탈 브라운 색상은 15일부터 청정 면적 47·94 제곱미터 2개 모델로 출시되며, 출고가 기준 가격은 각각 100만원과 200만원이다.

한편, '삼성 큐브'는 최근 영국 알레르기 협회인 BAF(British Allergy Foundation)와 미국 가전제조사협회인 AHAM(Association of Home Appliance Manufacturers) 등 권위 있는 전문기관으로부터 미세먼지와 알레르기 차단 성능을 입증 받았다.

'삼성 큐브'는 BAF의 집먼지 진드기, 곰팡이균, 꽃가루 등 알레르기 유발 물질 배출 차단 테스트를 통과해 '알레르기 UK(Allergy UK)' 인증을 획득했으며, AHAM으로부터는 실내 공기 중의 먼지, 담배 연기, 꽃가루에 대한 청정 성능을 인증받았다. 이는 '삼성 큐브'에 적용된 독보적인 필터 시스템 덕분이다.

'삼성 큐브'의 '하이브리드 집진필터'는 여과식 필터 내부의 극성(+,-)을 극대화하는 정전커버를 추가해 초미세먼지의 기준인 2.5 ㎛(마이크로미터)보다 작은 0.3㎛ 크기의 먼지를 99.999%까지 제거하며 이 때 발생한 전기로 화학물질 없이 필터 속 세균을 살균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이재환 상무는 "삼성 큐브는 강력한 청정 성능·무풍 청정 기능·모듈형 디자인 등 혁신적인 콘셉트를 적용한 제품으로 국내 공기청정기 시장을 선도해 왔다"며 "거실은 물론 각 방마다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는 트렌드에 맞춰 프리미엄 디자인으로 인테리어적 가치까지 고려하는 제품을 지속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양원석 기자 wonseok@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 메콘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