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우리금융, 양희영 골프선수 2020년까지 후원 계약

기사승인 2019.03.06  15:04:11

공유
default_news_ad1

6일 오전 우리은행 본점서 메인 스폰서십 계약 체결
양희영 선수 1년간 우리금융 로고 그려진 모자 쓰고 활동

▲우리금융그룹은 6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 글로벌룸에서 '양희영 프로골퍼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왼쪽)이 양희영 프로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제1호 후원 선수로 최근 LPGA투어 혼다 타일랜드에서 우승을 하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양희영 골프선수를 선정했다.

우리금융그룹은 6일 오전 우리은행 본점 23층 글로벌룸에서 양희영 선수와 메인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희영 선수는 2020년까지 1년간 우리금융그룹 로고가 그려진 모자와 유니폼을 입고 전 세계를 누비게 된다. 양희영 선수는 지난 LPGA 혼다 타일랜드에서 기업 로고가 없는 민모자를 쓰고 우승했다.

이 소식을 접한 우리금융그룹은 양희영 선수의 성실성, 도전정신, 성장 가능성 등을 높게 평가하고 즉시 후원을 검토했다. 양희영 선수측도 새롭게 출범하는 우리금융그룹과 함께 성장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계약이 성사됐다.

양희영 선수는 세계 최정상의 기량을 갖고 있는 선수다. LPGA 통산 4승에, 메이저 대회인 U.S.여자 오픈에서는 두 차례나 준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지난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9년 연속 상금 랭킹 25위 내에 이름을 올렸고, 통산 TOP 10 회수는 64번에 이를 정도다. 지난 2016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태극마크를 달고 개인 4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양희영 선수가 골프에 더욱 매진해 각종 글로벌 대회는 물론 오는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후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소라 기자 bsrgod78@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 메콘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